소통

공지사항

상세보기
[ ] 숲길힐링/산림치유/차롱치유밥상 프로그램 이용안내 등록일. 2019-03-07 00:00:00 조회수. 274

안녕하세요~

서귀포 치유의 숲에 관심을 가져주셔서 고맙습니다.

프로그램 이용 및 방문 시 주의사항에 대하여 안내를 드립니다.

 

 

*모든 탐방객은 사전예약을 통해 입장하셔야 합니다*

    모바일(스마트폰)로 예약할 때에 "다음" 이나 "네이버"에서 예약 시 보안 문제상 결제가 되지 않습니다.

   "구글" 또는 "크롬" 어플리케이션을 설치하시어 "서귀포시 산림휴양관리소" 검색 후 예약하시기 바랍니다  

 

 

1. 산림치유 프로그램 이용안내

 * 산림치유 프로그램 내용은 서귀포시 휴양관리소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. (http://healing.seogwipo.go.kr)

 * 2일전(16시까지)에 프로그램 예약 마감

 * 가족 산림치유프로그램, 직장인 단체 산림치유프로그램, 특수대상 산림치유프로그램은 필히 유선상담 후 이용바랍니다.(064-760-3067~8)

 * 산림치유프로그램 비용(1인 기준)

   성인 20,000원, 청소년 10,000원이며 이용료 감면 및 할인대상은 없습니다.

 * 주차료 : 없음(산림치유프로그램 비용 안에 입장료, 주차비 포함)

 

2. 숲길힐링 프로그램 이용안내

 * 숲길힐링 프로그램 내용은 서귀포시 휴양관리소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.(http://healing.seogwipo.go.kr/)

 * 1일전(16시까지)에 프로그램 예약 마감

 * 숲길힐링프로그램 비용(1인 기준)

 1. 성인: 1,000원, 청소년/군인 : 600원,

 2. 주차료 : 경차 1,000원, 중/소형 : 2,000원, 대형 : 3,000원

    전기차/장애인등록차량은 무료

 * 이용료 감면대상자(장애인, 경로 등)는 홈페이지에서 예약되지 않으므로 필히 유선상담 후 이용바랍니다.(064-760-3067~8)

 * 이용료감면대상자 안내

   유아,어린이(초등학생까지), 다자녀가정(19세 미만 자녀 3명이상), 장애인(1~3급인 경우 보호자 1명 포함),

   지역주민(서홍동/대륜동), 국가보훈대상자(국가유공자), 숲사랑지도원/숲사랑소년단원, 국빈 및 공무수행원

 * 할인대상 지참 서류 및 신분증

  1. 만65세 이상 경로 : 신분증, 2. 장애인(1급~3급) : 복지카드, 3. 국가유공자 : 국가유공자증,

  4. 지역주민(서홍동, 대륜동) : 신분증, 5. 다자녀가정 : 등본, 가족관계증명서, 의료보험증(사진으로 확인가능)

 

3. 차롱치유밥상 이용안내(사전예약제)

 * 이용방법 : 먼저, 서귀포 치유의 숲 방문 예약(숲길힐링/산림치유 프로그램 중 택 1) 후, 호근동 마을에 별도로 문의

 * 이용대상 : 숲길힐링 프로그램/ 산림치유 프로그램 참여자

 * 이용금액 : 1인용 차롱도시락 15,000원(계절, 식재료에 따라 가격 변동)

 * 사전예약문의 : 064-739-1938 (호근동 마을)

 * 이용문의시간 :  09:00~17:00

 * 반드시, 서귀포 치유의 숲 방문 예약(숲길힐링/산림치유 프로그램 참가 신청)을 먼저 신청해주셔야 차롱치유밥상 이용이 가능합니다

    이용에 참고해주시기 바랍니다

 

4. 치유의 숲 방문 시 주의사항

→ 부적절한 복장은 입장이 금지됩니다(부츠/플랫슈즈/슬리퍼/조리/크록스/샌달 등)

 - 반드시 끈있는 운동화 및 등산화를 착용하시기 바랍니다. 

→ 서귀포 치유의 숲은 모든 공간에서 물 이외에 음식물을 드실 수 없습니다.

→ 흡연/음주/취사를 하실 수 없습니다.

→ 서귀포 치유의 숲은 산림청 소속 국유림입니다.

   사전신고나 승인 없이 치유의 숲에 있는 나무 및 어떤 것이라도 외부로 반출하실 수 없습니다.

→ 음주자는 탐방하실 수 없습니다. 

→ 반려동물은 출입할 수 없습니다.

→ 모두가 함께 이용하는 공간입니다. 서로서로 배려하여 치유를 느낄 수 있도록 해주시기 바랍니다.

→ 문의사항은 064-760-3067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.

 

 

 서귀포 치유의 숲을 찾아주시는 탐방객들께서 안전하게 탐방할 수 있도록 하고 치유의 숲을 원활히 운영하기 위해서

 부득이 규정하고 있사오니 넓은 마음으로 협조와 양해를 부탁드립니다.

 고맙습니다.